구하라 측, “폭행 혐의, 본인 사실 확인 중…연락 안 닿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구하라. / 사진제공=콘텐츠Y

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구하라의 소속사가 13일 텐아시아에 “현재 본인에게 사실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구하라는 13일 0시경 서울 강남구 논현동 소재 빌라에서 남자친구를 폭행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구하라의 소속사 콘텐츠와이는 “사실 확인을 위해 본인에게 연락을 취하고 있으나 닿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연락이 닿는 대로 입장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걸그룹 카라 출신 멤버인 구하라는 최근 JTBC 뷰티 예능 ‘마이 매드 뷰티 다이어리’에 뷰티 MC로 출연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