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밍어반스테레오, 6년 만의 정규 앨범 ‘V’로 컴백…총 15곡 수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허밍어반스테레오/사진제공=왈츠소파

원맨 밴드 허밍어반스테레오(HUS, 본명 이지린)의 정규 5집 ‘V’가 베일을 벗는다.

허밍어반스테레오는 오늘(1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6년 만의 정규 앨범인 ‘V’를 발표한다.

이번 정규 5집은 타이틀곡 ‘좋아해’와 앨범 이름과 동명의 인트로곡인 ‘V’, 기존에 선보였던 ‘Sugar Daddy’의 연장선상에 있는 곡인 ‘FANTASY’와 90년대 R&B 스타일의 ‘YTT(Yesterday Today Tomorrow)’가 담겼다. 또한 기타의 빈티지한 펜더톤이 멋스러운 ‘COMING OUT’, 선공개곡으로 공개됐던 ‘GAME OVER’, 나르샤와 협업한 ‘지랄’의 남자 버전 ‘ARS’, 매 정규 앨범 수록되는 왈츠소파 다섯번째 시리즈 ‘WALTZSOFA #5’ 등 신곡 8곡과 함께 기존에 발표한 싱글 ‘STUPID’, ‘MIEL’, ‘BOUNDARY’, ‘MWAH’, ‘Let’s Stay Together’, ‘Give Me Your Tonight’, ‘BITXX’ 7곡을 새롭게 녹음해 총 15곡이 수록됐다.

타이틀곡 ‘좋아해’는 허밍어반스테레오표 발라드 곡이다. 서로 관련이 없는 남녀 각각의 사랑 이야기를 한 곡에 담아 한 편의 옴니버스 영화를 듣는 듯한 느낌을 준다. ‘하와이안 커플’ ‘샐러드 기념일’로 대표되는 기존의 허밍어반스테레오의 이미지가 연상되는 곡으로 특유의 달콤하고 사랑스러운 감성과 재치 있는 가사가 특징이다.

허밍어반스테레오는 6년 만에 발표하는 정규 앨범인 만큼 높은 완성도를 위해 심혈을 기울여 이번 앨범을 준비했다고 한다. 다채로운 음악 스타일과 감성을 예고했다.

또한 새 앨범 발표와 함께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C156에서 팬들을 위한 VIP 팬 음감회를 개최한다. 정규 앨범 발매 기념으로 팬들만을 위해 신곡 ‘좋아해’를 처음 공개하고, 팬들과 편안하게 이야기를 나누며 함께 즐기는 무대를 꾸민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