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류수영,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류수영/사진제공=플라이업

배우 류수영이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이하 플라이업)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플라이업은 13일 “2015년 설립된 플라이업과 시작부터 함께해 온 류수영과 재계약을 체결하며 돈독한 의리를 확인했다”며 “류수영이 배우로서 계속해서 도약할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류수영은 ‘동네변호사 조들호’ ‘아버지가 이상해’ ‘착한마녀전’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탄탄한 연기력과 특유의 신사적이고 편안한 이미지로 호평받았다. 최근에는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활약했다.

류수영은 9월 추석 연휴 중 처음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빅픽처 패밀리’ 출연을 앞두고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