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백’ 10월 11일 개봉 확정…한지민의 파격 변신 기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미쓰백’ 포스터/사진제공=리틀빅픽처스, 영화사배

영화 ‘미쓰백’이 오는 10월 11일로 개봉을 확정하고 메인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미쓰백’은 스스로를 지키려다 전과자가 된 백상아(한지민)가 세상에 내몰린 자신과 닮은 아이 지은(김시아)를 만나게 되고, 그 아이를 지키기 위해 참혹한 세상과 맞서게 되는 감성드라마. 공개된 포스터 2종에는 세상을 등진 여자 백상아가 세상으로부터 버려진 지은을 만나는 모습이 담겨 있다.

영화 ‘미쓰백’ 포스터/사진제공=리틀빅픽처스, 영화사배

첫 번째 포스터에는 상아와 지은이 햇살이 비치는 골목길에서 마주하고 있다. 이 가운데 “나와 닮은 아이를 만났다”라며 어느 것에도 관심을 두지 않고, 아무도 믿지 않고 살아가던 그녀의 인생이 지은으로 인해 조금씩 변화할 것을 암시한다. 또한 ‘내가 선택한 이름’이라는 문구 역시 험난한 세상 속에서 살아남기 위해 자신의 운명을 스스로 개척하는 강인한 면모를 드러낸다. 두 번째 포스터에는 지은을 품에 안은 채 눈물 고인 상아의 표정이 “네 옆에 있을게, 지켜줄게” 라는 문구와 어우러지며, 서로 닮은 두 사람의 관계를 예고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