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시성’ 김설현 “몸 쓰는 연기는 어렵지 않았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설현,안시성

배우 김설현이 12일 오후 서울 이촌동 CGV용산 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안시성’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영화 ‘안시성’의 김설현이 액션 연기를 펼친 소감을 전했다.

12일 오후 서울 이촌동 CGV용산 아이파크몰에서 ‘안시성’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배우 조인성, 남주혁, 배성우, 엄태구, 김설현, 박병은, 김광식 감독이 참석했다.

설현은 “백화 역을 맡았을 때 굉장히 어려울 것 같았지만 재미있겠다는 생각도 들었다”며 “처음 캐스팅 됐을 때 승마, 액션 연습을 먼저 시작했다. 말을 타는 장면같은 게 자연스럽지 않으면 다른 것을 표현하는 데도 어려움이 있을 것 같았다”고 밝혔다.

이어 “몸을 쓰는 건 아무래도 평소에 안무를 하다보니 그렇게 어렵지 않았다. 힘들지만 재미있게 촬영했다”고 말했다.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담은 액션블록버스터다. 오는 19일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