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혁, ‘라이프’ 대미 장식…’비밀의 숲’ 제작진과 의리 지켰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이준혁. / JTBC ‘라이프’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준혁이 지난 11일 막을 내린 JTBC 월화드라마 ‘라이프'(극본 이수연, 연출 홍종찬 임현욱)의 대미를 장식했다. 비밀병기로 등장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준혁은 ‘라이프’ 마지막 회에서 구승효(조승우)의 뒤를 잇는 상국대학병원의 신임사장 조남정으로 나왔다. 화정그룹 조남형 회장의 동생인 조남정이 상국대학병원의 신임사장이 되면서 병원 내 권력관계에 새로운 단초가 마련됐다. 때문에 조남정은 등장만으로도 극에서 화두로 떠올랐다.

자동차에서 내리며 예진우(이동욱)와 눈을 마주친 이준혁은 카리스마를 뿜어내며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그의 출연은 ‘라이프’ 제작진과의 인연으로 성사됐다.

이수연 작가의 드라마 ‘비밀의 숲’에서 서동재 역을 맡은 이준혁은 ‘라이프’에 특별 출연하며 ‘비밀의 숲’ 제작진과 의리를 지켰다. ‘비밀의 숲’과 ‘너도 인간이니’에 이어 ‘라이프’ 깜짝 출연까지, 출중한 연기력을 증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