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무성 ‘롱 리브 더 킹’ 합류…김래원 스승 ‘황보윤 役’ (공식)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최무성/ 사진제공=이매진아시아

배우 최무성이 영화 ‘롱 리브 더 킹’에 합류한다.

소속사 이매진아시아는 12일 “최무성이 영화 ‘롱 리브 더 킹’에서 황보윤 역으로 출연한다”라고 밝혔다.

‘롱 리브 더 킹’은 강윤성 감독의 신작으로 목포 출신의 조직폭력배 보스가 선거에 출마, 정치인이 돼 나라를 바꾸는 통쾌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 김래원, 원진아, 진선규, 주진모 등이 캐스팅 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롱 리브 더 킹’에서 최무성은 장세출(김래원 분)의 정치적 스승으로 그의 조언자 역할을 하는 황보윤 역을 맡았다.

최무성은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조선 최고의 포수 장승구 역을 맡아 묵직한 존재감을 발산하고 있다. 영화 ‘살아남은 아이’에서는 자식을 잃은 아버지 진성철 역을 맡아 섬세하고 깊이 있는 연기력으로 호평을 받았다.

‘롱 리브 더 킹’은 오는 9월 말 크랭크인을 앞두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