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혁, ‘같이살래요’→JTBC 2부작 ‘행복의 진수’ 출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김우혁/ 사진제공=마라톤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우혁이 JTBC 드라마페스타 ‘행복의 진수’에 출연을 확정했다.

소속사 마라톤엔터테인먼트는 12일 “김우혁이 오는 추석연휴에 방송 예정인 2부작 드라마 ‘행복의 진수’에 ‘원중’ 역으로 출연을 확정 짓고 촬영 중이다”라고 밝혔다.

‘행복의 진수’는 일상의 스트레스를 극복하기 위한 진수의 12가지 작은 행복들을 담은 시츄에이션 코미디 형식의 드라마다.

김우혁은 펀드매니저 ‘원중’ 역으로 열연할 예정이다. 원중은 행복의 진수를 추구하는 9급공무원 진수(공명)의 친구로 여덟 번째 에피소드에 등장한다.

‘행복의 진수’’ JTBC 2017 드라마 극본 공모 당선 작가인 유소원 작가가 집필을, ‘마담 앙트완’의 윤재원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젊은 감각으로 요즘 남자와 여자들이 추구하는 행복과 생생한 현실을 그릴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우혁은 최근 종영한 KBS2 ‘같이 살래요’에서 자한병원 레지던트 지웅희 역으로 출연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