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원소녀, 11월 10일 美 달라스 코리안 페스티벌 오른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공원소녀. / 제공=키위미디어그룹

공원소녀(GWSN)가 오는 11월 10일 미국 텍사스 주 달라스(Dallas)에서 열리는 ‘2018 달라스 코리안 페스티벌’의 공식 초청을 받아 축하 무대를 펼친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하는 ‘달라스 코리안 페스티벌’은 미국 경제의 중심 달라스에서 매년 개최되는 한인 커뮤니티를 대표하는 문화 축제이다. 한인뿐만 아니라 여러 민족이 즐기는 페스티벌로 거듭 발전하고 있다.

공원소녀는 K팝을 대표하는 가수로, 올해 약 10만 명 정도가 참여할 것으로 예상되는 대규모 행사의 초청을 받아 완성도 높은 공연을 보여줄 계획이다.

지난 5일 데뷔 음반 ‘밤의 공원 파트 원(part one)’을 발표한 공원소녀는 신나라레코드 실시간 음반 판매 차트 1위를 기록하며 호응을 얻고 있다. 타이틀곡 ‘퍼즐 문(Puzzle Moon)’으로 왕성한 활동을 이어나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