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현정X전인권 ‘내가 지금껏’, 오늘(12일) 공개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임현정 ‘내가 지금껏’ 음반 표지. / 사진제공=감성공동체 물고기자리

가수 임현정과 전인권이 함께 부른 새로운 버전의 ‘내가 지금껏’이 12일 공개된다.

‘내가 지금껏’은 임현정의 ‘가위손’ 리마스터 음반의 선공개곡이다. 1999년 발표한 노래를 새롭게 편곡해 다시 내놓는다. 가수 전인권이 노래를 도왔고 재주소년 박경환, 동명이인 가수 임현정이 코러스에 참여했다. 여기에 민재현, 신석철, 임헌일, 이성렬, 나원주 등 국내 정상의 연주자들이 힘을 보탰다.

임현정은 ‘내가 지금껏’에 대해 “전인권과 허성욱에 대한 오마쥬라고 표현해야 할까. ‘내가 지금껏’은 들국화에 허성욱이 함께했던 시절의 음악을 추억하게 한다. 특히 전인권의 영향을 받은 임현정은 들국화와 비틀즈의 사운드를 이 곡에서 표현하고 싶었다”고 소개했다.

또한 “1집을 마무리하고 2집 작업을 진행하게 되기까지, 지금 돌아보면 길지는 않은 시간이지만 20대의 임현정에게는 길고 힘겨웠던 시간이었던 모양이다. 여러 과정과 시간을 지나 지금 이 노래를 다시 들었을 때의 임현정은 전인권 선배님과 이 노래를 다시 부르고 싶다고 생각했다. 전인권 선배도 무조건적으로 적극적인 참여를 약속해주어 함께 협업으로 리메이크 싱글을 발매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임현정은 데뷔 때부터 전곡을 작사·작곡·프로듀싱해온 싱어송라이터다. ‘사랑은 봄비처럼 이별은 겨울비처럼’ ‘첫사랑’ 등의 히트곡을 남겼다.

‘내가 지금껏’이 실릴 ‘가위손’ 리마스터 음반은 오는 10월 중순 발매될 예정이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