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빨간 당신’ 측 “최대철 가족사에 눈물바다…녹화 중단될 정도”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볼빨간 당신’의 이영자(위부터), 홍진경, 오상진, 최대철. / 사진제공=KBS

배우 최대철이 KBS2 ‘볼빨간 당신’에서 숨겨둔 가족사를 털어놔 모두를 눈물짓게 한다.

11일 방송되는 ‘볼빨간 당신’에서는 최대철이 아들·딸과 함께 부모님을 만나는 모습이 공개된다. 앞선 녹화에서 아들과 손주들이 나타나자 최대철 부모님은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옹기종기 모여 즐거운 대화를 나누던 가족들은 외출에 나섰다.

이 과정에서 최대철의 가정사가 공개된다. ‘볼빨간 당신’ 제작진에 따르면 최대철의 아버지는 오랫동안 광부로 일하며 아내와 자식들의 생계를 책임져왔다. 어머니 역시 그런 아버지를 도와 한평생 쉴 틈 없이 바쁜 삶을 꾸려왔다.

최대철의 어머니는 아들과 데이트하던 중 마음속에 숨겨온 비밀을 처음으로 털어놨고 이를 들은 최대철은 눈물을 쏟았다. 영상을 보던 MC 이영자·홍진경·오상진도 깊이 공감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갑작스런 눈물바다에 잠시 녹화가 중단됐을 정도라고 한다.

‘볼빨간 당신’ 관계자는 “예상하지 못했던 출연진들의 오열로 당시 녹화가 중단됐다. 그만큼 최대철이 거짓 없이 솔직하게 모든 것을 털어놓았기 때문에 MC들과 출연진들도 함께 공감하고 가슴 뭉클해 했던 것 같다”고 전했다.

‘볼빨간 당신’은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