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리, ‘아이템’ 합류…주지훈·진세연과 호흡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김유리/사진=텐아시아DB

배우 김유리가 MBC 월화드라마 ‘아이템’에 합류한다.

‘아이템’은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두 남녀가 특별한 초능력을 가진 물건들을 둘러싼 음모와 비밀을 파헤치는 과정을 다룬다. 배우 주지훈과 진세연이 남녀 주인공으로 출연하며 김유리는 성공 지향적 검사 한유나 역을 맡았다.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최근 김유리와 전속계약을 맺고 첫 작품으로 MBC 드라마 ‘아이템’에 합류하게 됐다”며 “연기와 작품에 대한 욕심과 뚝심이 강한 배우로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 향후 전문화된 매니지먼트를 통해 다방면에서 활동 영역을 넓혀 갈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아이템’은 내년 상반기 방송될 예정이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