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나는 클라스’ 러블리즈 예인, 특별 게스트 출연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차이나는 클라스’의 예인/사진제공=JTBC

러블리즈 예인이 JTBC ‘차이나는 클라스’에 찾아왔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차이나는 클라스’에는 옥스퍼드대 수학과 김민형 교수가 ‘‘모든 순간이 수학이다’를 주제로 문답을 나눈다. 

특히 최근 열린 ‘차이나는 클라스’ 녹화에는 러블리즈 예인이 깜짝 게스트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예인은 환호를 받으며 등장한 뒤 이 날의 강연 주제를 추측할 수 있는 세 개의 힌트를 전했다.

이날 강연자로 나선 김 교수는 ‘사랑의 공식’을 소개하며 일상 속에서도 쉽게 접할 수 있는 수학의 존재를이야기했다. 이에 사랑꾼 오상진과 지숙은 ‘사랑의 공식’을 보며 “어떻게 사랑을 계산할 수 있냐”며 반발했다. 

김 교수는 두 사람을 이해시키기 위해 “2:2 미팅에서 한 여자만 몰표를 받은 상황이다. 중매쟁이의 입장에서 생각해보자”는 가정을 세웠다. 이때 예인은 “사람의 마음이란게…”라며 표를 받지 못한 여자의 슬픔에 깊이 공감했다. 그러자 딘딘은 “누가 우리 예인에게 상처를 줬냐”고 분노해 도리어 예인을 부끄럽게 했다는 후문이다.

‘차이나는 클라스’는 오는 12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