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리피, SBS 라디오 ‘애프터클럽’ DJ 신고식..”화려한 입담 과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래퍼 슬리피. / 제공=TS엔터테인먼트

래퍼 슬리피가 라디오 DJ 신고식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SBS 라디오 파워FM ‘애프터클럽’의 새로운 DJ로 합류한 슬리피는 11일 첫 방송을 통해 청취자들과 소통했다. 재치있는 입담을 뽐내면서, 진솔하고 인간적인 모습을 드러내 호응을 얻었다.

슬리피는 특유의 유쾌한 힘으로 청취자들을 이끌었으며, 래퍼 한해와도 남다른 호흡을 보여줬다.

DJ로 변신한 슬리피는 “꿈을 이루게 돼 행복하고 떨린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