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정은지, 오늘(11일) 단독 콘서트 예매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정은지. / 제공=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이핑크(Apink) 정은지가 11일 오후 8시 멜론 티켓을 통해 두 번째 단독 콘서트 ‘혜화역(暳花驛)’의 예매를 시작한다. 팬클럽 회원을 대상으로 하며, 일반 예매는 오는 13일이다.

정은지는 오는 10월 13일과 14일 서울 연세대학교 대강당에서의 단독 공연을 연다. 혼자서는 1년 4개월 만에 여는 콘서트여서 팬들의 관심이 높다. 앞서 첫 번째 단독 콘서트 ‘다락방’은 예매 시작 5분 만에 매진을 기록했다.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는 “콘서트 제목인 ‘혜화역’은 우리들의 청춘이 머무를 곳을 뜻한다”며 “별 반짝일 혜(暳), 꽃 화(花)를 써서 ‘소소하지만 별처럼 반짝이고 화려하지만 은은한 향기를 풍기는 꽃 같은 우리들의 청춘’이라는 의미”라고 소개했다. 이어 “정은지의 감미로운 목소리와 솔직한 이야기로 꾸며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무엇보다 기차역으로 관객을 초대하는 이색 콘셉트로 시선을 모을 전망이다.

정은지는 최근 영화 ‘0.0MHz’의 촬영을 마쳤고, 콘서트 준비에 한창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