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까지 사랑’,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중계로 오늘(11일) 결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끝까지 사랑’ 포스터/사진제공=KBS2

KBS2 저녁 일일극 ‘끝까지 사랑’(연출 신창석, 극본 이선희)이 오늘(11일) 결방한다. 

KBS에 따르면 ‘끝까지 사랑’ 31회는 ‘대한민국 대 칠레’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중계 관계로 오늘(11일) 결방된다. 오는 12일 방송될 예정이다.

이영아, 홍수아, 강은탁, 심지호 등이 출연하는 ‘끝까지 사랑’은 일생 하나뿐인 사랑을 지켜내고 끝내 행복을 찾아가는 사랑과 성공 스토리를 담은 가족 멜로드라마다. 앞선 방송에서는 자신의 과거를 숨기고 순수하지 않은 의도로 결혼을 선택한 강세나(홍수아)의 정체가 탄로날 것인지 궁금증이 모였다.

‘끝까지 사랑’은 평일 오후 7시 5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