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일,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 합류…최태준∙최수영과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박성일/사진제공=TCOent

배우 박성일이 반 사전제작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연출 강철우, 극본 남지연, 김은정)에 출연한다.

소속사 TCOent는 11일 “박성일이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에 출연을 확정하고 최태준∙최수영과 호흡을 맞춘다”고 밝혔다.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는 K팝 역사를 새롭게 쓰고 있는 톱스타 후준(최태준)과 그의 안티팬으로 낙인 찍힌 잡지사 기자 이근영(최수영)의 티격태격 로맨스를 담은 작품이다.

박성일은 극 중 후준의 전담 기자 최희건 역을 맡는다. 배우와 기자의 케미를 완성시키는 역할을 한다. 극에 활기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박성일은 그간 연극과 스크린, 안방극장 등에서 연기 활동을 해왔다. 현재 영화 ‘엑시트’와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의 촬영에 한창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