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초밥집 사장, “백종원에게 아닌 건 아니라고 얘기해야”…대립 예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사진제공=SBS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의 초밥집 사장이 평가대에 오른다.

12일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초밥집 신메뉴를 평가하기 위해 백종원이 준비한 특별 시식단이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녹화에서 초밥집 사장은 점심을 먹으며 긴장하는 다른 사장님들과 달리 “백종원에게 아닌 건 아니라고 이야기해야 한다”며 신메뉴에 대해 자신감을 보였다. 특히 “당하고만 있지 않겠다”며 백종원과의 대립을 예고해 주변 사장님들을 긴장하게 했다.

이날 백종원은 “나는 문제없지만 다른 식당들의 음식 맛에 문제가 있다”고 한 초밥집 사장의 말을 검증하기 위해 청년구단 사장들을 시식단으로 불렀다. 제작진에 따르면 초밥집 사장은 평가를 받는 입장임에도 자신만만해했다고 한다.

시식회를 지켜보기 위해 본부로 향한 초밥집 사장. 그는 시식 평가는 뒷전으로 미룬 채 조보아를 보며 쑥스러워 하는 등 오히려 설렘 가득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성주는 “손님 눈을 바라보며 응대할 줄 알아야 한다”며 조보아와의 깜짝 눈빛 교환을 제안했다. 사장을 동공지진하게 만든 ‘적극 보아’의 모습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시식단으로 참여한 청년구단 사장님들은 초밥집 메뉴에 대해 “비린 맛이 난다” “연어 맛이 별로다” 등 촌철살인 비판을 쏟아냈다. 초밥집 사장이 날카로운 평가에도 끝까지 자신만만해 할 수 있을지, 그 냉혹한 평가와 투표 결과는 오는 12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