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the guest’ 정은채, 포스터 B컷도 ‘시선 압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정은채/

OCN 첫 수목 오리지널 ‘손 the guest’ 에서 연기 변신을 시도하는 배우 정은채의 포스터 비하인드컷이 공개됐다.

‘손 the guest’는 OCN이 새롭게 신설한 수목 오리지널 블록의 포문을 여는 작품으로, 한국 사회 곳곳에서 기이한 힘에 의해 벌어지는 범죄에 맞서는 영매와 사제, 형사의 이야기. 분노로 가득 찬 사람들의 일그러진 마음속 어둠에 깃든 악령을 쫓는 한국형 리얼 엑소시즘 드라마다.

정은채는 악령을 믿지 않는 형사 ‘강길영’ 역을 맡았다. 베테랑 남자 형사들도 기겁할 정도로 사건 수사에 온몸 불사하는 열정 과다형, 집중력 과잉 형사다. 악령과 엑소시즘을 믿지 않지만 윤화평(김동욱 분)과 최윤(김재욱 분)을 통해 알 수 없는 존재의 공포를 느끼며 이들과 깊숙하게 얽히는 인물이다.

사진 속 정은채는 이전에 보여주었던 이미지와는 다르게 질끈 묶은 헤어스타일과 간편한 복장으로 ‘강길영’으로 변신,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냉철하고 강렬한 모습 안에 많은 사연이 담겨 있는 듯한 깊은 눈빛이 시선을 끈다. 촬영현장에서도 그녀의 압도적인 분위기에 많은 이들이 감탄을 연발했다는 후문이다.

‘손 the guest’는 오는 9월 12일 수요일 오후 11시 첫 회가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