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첸트, 인도·일본 콘서트 개최..”본격 세계화 전략 돌입”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루첸트. / 제공=노가엔터테인먼트

그룹 루첸트가 월드투어 콘서트를 열고 해외 팬들과 만난다.

루첸트는 오는 10월 27일과 28일 각각 인도 뭄바이(Mumbai)와 푸네(Pune)에서 공연을 펼친다. 이후 11월 18일에는 일본 하라주쿠에서 투어를 이어나간다.

국내 데뷔를 앞두고 있는 루첸트는 인도, 일본, 홍콩 등 10개월 동안 해외 활동을 먼저 했다. 다양한 홍보 일정을 통해 실력을 쌓은 만큼 이번 콘서트 역시 기대를 모은다.

아시아와 유럽에서 팬클럽이 만들어질 정도로 인기를 얻고 있는 루첸트는 이번 월드투어를 통해 자신들의 입지를 더 넓히겠다는 각오다. 무엇보다 현지 음악 프로듀서와의 협업을 통해 세계진출 기회도 노린다.

이 같은 루첸트의 세계화 전략은 최근 일본 대형 기획사인 다이아몬드 엔터테인먼트(DE)와 계약을 체결하면서 뚜렷해졌다. 소속사 노가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루첸트가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는 보이그룹으로 성장하는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루첸트는 오는 18일 데뷔 음반 ‘더 빅 디퍼(The Big Dipper)’를 발표하고 국내 활동에 나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