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영수, 새얼굴 찾는다…넥스타엔터 오디션 개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넥스타 엔터테인먼트

작곡가 조영수가 운영하는 넥스타 엔터테인먼트(이하 넥스타)에서 2018년 하반기 첫 오디션을 연다. 작사·작곡 능력을 갖춘 신인 가수를 찾는다.

넥스타에는 조영수를 비롯해 이유진, 한길, 아이오니, 케이시 등이 소속돼있다. 무엇보다 최근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시상식 음악감독을 맡은 조영수는 가수 이승철, SG워너비, 씨야, 다비치, 민경훈, 허각, 더원, 홍진영 등의 인기곡을 만든 작곡가이다.

연예 매니지먼트, 음반 기획 및 제작을 하고 있는 넥스타는 이번 오디션을 통해 잠재력을 지닌 실력파 음악인에게 기회의 장을 마련할 예정이다.

오디션은 오는 10월 31일까지 이메일로 접수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