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 인사이드’ 서현진, 전현무 얼굴 당첨…이민기 ‘동공지진’

[텐아시아=우빈 기자]

‘뷰티 인사이드’ 서현진, 이민기, 전현무 / 사진제공=JTBC

배우 서현진의 얼굴이 전현무로 바뀌었다.

JTBC 새 월화드라마 ‘뷰티 인사이드’가 11일 신박한 재미로 폭소를 유발하는 2차 티저를 공개했다.

‘뷰티 인사이드’는 한 달에 일주일 타인의 얼굴로 살아가는 여자와 일 년 열두 달 타인의 얼굴을 알아보지 못하는 남자의 조금은 특별한 초면 로맨스를 그린다. 설렘 지수를 높이고 공감을 더하는 ‘로코 치트키’ 서현진과 이민기의 만남에 이어 ‘대체 불가 매력’의 이다희와 안재현까지 합류해 기대를 더하고 있다. 여기에 신드롬을 불러일으키며 큰 사랑을 받은 ‘또 오해영’의 송현욱 PD와 참신한 필력의 임메아리 작가가 의기투합해 원작과는 또 다른 매력의 로맨틱 코미디를 선보인다.

공개된 2차 티저는 한 달에 한 번 타인의 얼굴로 살아가는 한세계의 비밀을 기발하게 담아냈다. 영상 속 서현진과 이민기는 여느 연인들처럼 설레는 표정으로 쇼핑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 레드 원피스를 집어 든 서현진이 피팅룸으로 향하고, 이민기를 향해 사랑스런 윙크를 보낸다. 수줍은 미소와 함께 서현진을 따라 피팅룸 안쪽으로 들어가는 이민기. 행복한 미소를 짓는 두 사람의 모습은 마치 달콤한 로맨스의 한 장면을 보는 듯하다.

하지만 예상치 못한 반전이 폭소를 유발한다. 시간이 흐른 뒤 밖으로 나온 이민기는 당혹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다. 커튼이 젖히고 그를 따라 나온 사람은 서현진이 아닌 전현무. 서현진과 같은 레드 원피스를 입은 전현무의 깜찍한 표정이 웃음을 선사한다.

팔짱을 낀 채 어깨에 얼굴을 기대는 전현무의 애교에 이민기의 표정도 체념한 듯 어느새 미소로 바뀐다. 이어지는 “괜찮아, 내가 다 알아볼 테니까”라는 이민기의 달콤한 내레이션은 ‘뷰티 인사이드’가 선보일 차원이 다른 쌩판 초면 로맨스에 기대감을 높인다.

‘뷰티 인사이드’는 얼굴이 바뀌는 설정을 여자주인공로 변주해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일정한 주기가 되면 다른 사람이 되는 여자와 유일하게 그녀만을 알아보는 안면인식장애 남자의 로맨스는 원작이 가진 감성적인 결 위에 유쾌함과 공감을 불어넣어 차별화된 로맨틱 코미디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뷰티 인사이드’는 ‘라이프’ 후속으로 오는 10월 1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