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日 MTV ‘베스트 댄스 비디오’ 부문 수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블랙핑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가 일본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 재팬 2018′(VIDEO MUSIC AWARDS JAPAN 2018, 이하 VMAJ 2018)에서 베스트 댄스 비디오 상을 받을 예정이다.

일본 MTV VMAJ 2018 측은 최근 올해 베스트 댄스 비디오 부문에 블랙핑크의 ‘뚜두뚜두’ 뮤직비디오를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MTV 크리에이티브 디텍터로 구성된 VMAJ 2018 선정위원회는 각 16개 부문 최우수 작품을 꼽았다. ‘뚜두뚜두’의 뮤직비디오는 일반 투표를 통해 각 부문 수상작과 ‘올해의 비디오 상’을 놓고 경쟁을 펼친다. 투표는 오는 25일까지다.

미국 MTV VIDEO MUSIC AWARDS의 일본판인 VMAJ는 2002년부터 개최한 국제적 규모의 음악 축제다. 다양한 부문에서 뛰어난 음악과 뮤직비디오를 만든 아티스트에게 상을 수여한다. 일본 인기 가수와 더불어 마이클 잭슨, 머라이어 캐리, 레이디 가가 등이 출연했다.

블랙핑크는 지난해 일본 MTV VMAJ에 게스트로 출연해 ‘붐바야’ ‘마지막처럼’ 등 특별 공연을 펼쳤다. 올해 베스트 댄스 비디오 상을 받으며 인기를 입증했다.

지난 7월 일본에서 첫 번째 아레나 투어를 개최한 블랙핑크는 오는 12월 24일 해외 걸그룹 최초로 교세라 돔에서 공연을 이어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