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 호러블리’ 박시후♥송지효, 키스 1초 전…운명 셰어 로맨스 시작

[텐아시아=우빈 기자]

‘러블리 호러블리’ 박시후 송지효 /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러블리 호러블리 문화산업전문회사

박시후와 송지효의 로맨틱한 키스 1초 전이 포착됐다.

KBS2 월화드라마 ‘러블리 호러블리’측은 10일 세상 달달한 꿀눈빛으로 서로를 바라보는 박시후와 송지효의 ‘러블리’ 모먼트를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강한 운명으로 얽힌 필립(박시후 분)과 을순(송지효 분)이 서로를 지키기 위해 각자의 행운을 포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을순은 로또 포기라는 희생으로 의식불명에 빠졌던 필립을 깨어나게 했고 필립은 자신 때문에 자꾸 상처를 입는 을순에게서 멀어지기로 했다. 그러나 을순은 오히려 사과나무 목걸이를 바다에 던져버렸고, 행운의 줄다리기를 이어가던 두 사람의 운명도 새로운 국면을 맞았다.

공개된 사진에는 핑크빛 기류가 흐르는 필립과 을순의 달달한 한때가 담겼다. 필립은 을순 만을 위해 요리사로 변신했고 을순은 그런 필립을 바라보며 엄지를 치켜 올린 채 환하게 웃고 있다. 만나기만 하면 사고에 휘말렸던 ‘운명 공유체’ 두 사람이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후 그려낼 행복한 모습이 기대를 모은다. 또 마주 앉아 꿀이 뚝뚝 흐르는 눈빛으로 서로를 바라보는 두 사람의 모습이 설렘 지수를 높인다. 이어진 사진에서는 필립과 을순의 입술이 금방이라도 맞닿을 듯한 로맨틱한 분위기까지 조성되며 급진전할 운명 셰어 로맨스에도 기대감이 쏠린다.

‘러블리 호러블리’ 제작진은 “2막을 맞이한 ‘러블리 호러블리’가 필립과 을순의 설레는 로맨스와 더 강렬해진 미스터리의 비밀을 풀어나갈 것”이라며 “가까워질수록 위기에 빠지는 필립과 을순이 운명을 이겨내고 특별한 로맨스를 이어나갈 수 있을지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러블리 호러블리’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