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서, C2K엔터와 전속계약…레인즈 김성리∙조엘 등과 한 식구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김종서/사진제공=C2K엔터테인먼트

가수 김종서가 C2K엔터테인먼트의 새로운 식구가 됐다.

C2K엔터테인먼트는 10일 “김종서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며 “김종서의 앨범과 방송, 공연 등 모든 활동을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종서는 다수의 히트곡을 갖고 있는 록 가수다. 기타리스트 김태원, 김경호, 박완규와 협업 프로젝트 그룹 포에버를 결성해 ‘건반 위의 하이에나’ ‘주간아이돌’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하기도 했다. 지난 8월에는 콘서트를 통해 관객과 만났다.

김종서와 전속계약을 맺은 C2K엔터테인먼트에는 레인즈로 활동하고 있는 김성리와 신예 밴드 빈싯트 옴니아, 배우 겸 방송인 조엘 로버츠 등이 소속돼 있다. C2K엔터테인먼트와 김종서는 산하 레이블 어반이어랩과 함께 실력 있는 신인 아티스트를 발굴, 영입∙지원할 계획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