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이혼’ 제작진, “차태현 연기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첫 스틸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최고의 이혼’의 차태현/사진제공=KBS 2

배우 차태현의 KBS2 새 월화극 ‘최고의 이혼’(극본 문정민, 연출 유현기) 첫 스틸 컷이 공개됐다. 그의 믿고보는 ‘생활 연기’가 예고됐다.

‘최고의 이혼’은 ‘결혼은 정말 사랑의 완성일까?’라는 물음에서 시작해 사랑, 결혼, 가족에 대한 남녀의 생각 차이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그리는 러브 코미디다. 

10일 공개된 사진에는 차태현이 집안 곳곳에서 시간을 보내고 있다. 독서를 하거나, 음식을 만들고, 화분에 물을 주는 등 행동 하나하나에서 캐릭터의 꼼꼼한 성격이 예고됐다. 살짝 인상을 쓰고 있는 모습에서는 예민함과 까칠함도 느껴진다.

차태현은 극 중 취양 강하고 삐딱한 남자 조석무 역을 맡는다. 사람 많은 곳에 있는 것보다 혼자 자기만의 시간을 즐기는 것을 더 좋아하는 인물. 배우 차태현이 조석무를 통해 까칠함과 지질함, 귀여움을 아슬아슬하게 줄타기 하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빼앗을 것이 예고됐다.

‘최고의 이혼’ 제작진은 “차태현의 연기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 대본 리딩 때부터 대체불가 캐릭터 표현력으로 스태프 모두의 감탄을 자아냈다”며 “이번 작품을 통해 보여줄 차태현의 연기와 새로운 모습, 그리고 배두나와의 티격태격 부부 호흡에도 기대 부탁드린다”고 요청했다.

‘최고의 이혼’은 ‘브레인’ ‘내 딸 서영이’ ‘착하지 않은 여자들’ 등의 유현기 PD가 메가폰을 잡는다. 오는 10월 8일 KBS 2에서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