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간개장’ 박하선, 다이어트 비법은 요가…고난도 동작도 척척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SBS Plus ‘야간개장’ 박하선/사진=’야간개장’ 3화 방송 화면

SBS Plus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이하 ‘야간개장’)에서는 오랜만에 예능 출연에 나선 박하선이 다이어트 비법인 요가 실력을 공개한다.

10일 방송되는 ‘야간개장’에서는 박하선이 요가원을 찾아 고난도의 플라잉 요가 자세를 안정적으로 선보인다. 그는 과거 요가를 제대로 하기 위해 요가 국제자격증을 땄다고 밝혔다. 박하선은 요가 선생님으로부터 남편 류수영의 요가 실력이 상당하다는 칭찬에 질 수 없다며 승부욕을 불태웠다. 실제로 류수영은 제작발표회에서 요가 자세를 선보일 정도의 요가 실력자로 알려졌다.

박하선은 고난도의 요가 동작을 척척 성공해내며 인증샷 여러 장을 남겼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서장훈은 “왜 힘든 와중에도 인증샷을 계속 남기냐”며 의문을 표했고, 이에 여성 패널들이 인증샷의 필요성을 역설하며 웃음을 안겼다.

‘야간개장’은 성유리, 서장훈, 붐, 나르샤가 유명인들의 저녁 라이프를 관찰하는 것과 더불어 ‘트렌디한 요즘 밤 문화’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정보를 전달하는 관찰 예능 프로그램이다. 영화촬영, 요가 등 일상이 끝난 후 박하선이 어떻게 밤을 보낼지는 10일 오후 8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