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태국 콘서트에 현지 팬·언론 ‘관심 집중’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태국에서 콘서트를 연 그룹 레드벨벳.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레드벨벳이 태국 콘서트로 해외 투어의 시작을 화려하게 알렸다.

레드벨벳은 지난 8일 오후 5시(현지시간) 태국 방콕 썬더돔에서 ‘레드벨벳 세컨드 콘서트 레드메어 인 방콕(Red Velvet 2nd Concert REDMARE in BANGKOK)’을 열고 5000여명의 팬들과 만났다.

이날 공연에서 레드벨벳은 ‘행복’, ‘아이스크림 케이크(Ice Cream Cake)’, ‘덤덤(Dumb Dumb)’, ‘러시안 룰렛’, ‘루키(Rookie)’, ‘빨간 맛’, ‘피카부’, ‘배드 보이(Bad Boy)’ 등 히트곡과 지난 8월 발매한 ‘파워 업(Power Up)’, ‘힛 댓 드럼(Hit That Drum)’, ‘블루 레모네이드(Blue Lemonade)’ 등 신곡으로 22곡의 무대를 꾸몄다.

미리 준비한 태국어로 팬들과 소통에도 적극적으로 나섰다. ‘팬 타이 숫엿’(태국 팬 최고), ‘킷 마이 카’(저희 보고 싶으셨나요?), ‘쩌 칸 익 나카’(또 만나요)라고 말하자 관객들은 크게 환호했다. 떼창은 물론 한국어 문구가 적힌 플래카드 이벤트, 각 멤버를 상징하는 다섯 색깔의 야광봉, ‘RV♥’라는 대형 글자를 만든 라이트 박스 이벤트 등도 펼쳐졌다.

이날 현장에는 공영방송 채널 3, 채널 7, 채널 9 외에도 타이랏, 콤차트륵, 데일리 뉴스와 같은 일간지, 카푹, 사눅, 세븐틴, 트루아이디 등 주요 포털까지 100여명의 취재진이 참석해 높은 관심을 실감하게 만들었다.

레드벨벳은 오는 22~23일 타이베이 공연을 열고 투어의 열기를 이어간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