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D&E, 日 전국 투어 첫 공연부터 매진

[텐아시아=우빈 기자]

슈퍼주니어-D&E / 사진제공=SJ레이블

그룹 슈퍼주니어-D&E가 일본 전국투어의 성공적인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슈퍼주니어-D&E는 지난 7일과 8일 일본 퍼시피코 요코하마 국립대홀에서 3년 5개월만의 일본 단독 콘서트인 ‘슈퍼주니어-D&E 재팬 투어 2018 ~스타일~(SUPER JUNIOR-D & E JAPAN TOUR 2018 ~ STYLE ~)’을 개최했다.

이번 공연은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9000여명의 관객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이날 슈퍼주니어-D&E는 지난해 11월부터 월간 프로젝트로 진행해 온 디지털 싱글 ‘Hot Babe’, ‘Circus’, ‘LOSE IT’ 무대를 최초 공개함은 물론, 일본 싱 글 ‘Oppa, Oppa’, ‘I WANNA DANCE, ‘Let’s Get It On’, 일본 정규 1집 타이틀곡 ‘Motorcycle’을 선보였다. 또 동해의 자작곡이자 캐딜락 컬래버레이션 곡인 ‘Perfect’ 솔로무대, 카리스마 넘치는 은혁의 ‘Swaggerific’ 솔로 무대까지 약 150분간 팬들의 눈과 귀를 매료시켰다.

더불어 이번 콘서트 VCR은  슈퍼주니어 멤버 신동이 맡아 슈퍼주니어-D&E만의 매력을 한껏 끌어올렸다. 신동은 직접 공연장을 찾아 동해와 은혁을 응원하고, 열정적으로 콘서트를 관람하는 등 데뷔 14년차 슈퍼주니어의 끈끈한 우정을 자랑했다.

슈퍼주니어-D&E는 오는 15~17일 고베, 9월 27~28일과 10월 2-3일 도쿄, 10월 12-13일 나고야, 10월 20-21일 히로시마, 10월 27-28일 후쿠오카, 11월 3-4일 삿포로에 이어 11월 8-9일 도쿄 부도칸에서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