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the gues’ 김동욱X김재욱X정은채, 더할 나위 없는 퍼펙트 시너지

[텐아시아=우빈 기자]

‘ 손 the guest’김동욱, 김재욱, 정은채 / 사진제공=OCN

OCN 수목 오리지널 손 the guest’가 믿고 보는’ 퍼펙트 조합 김동욱김재욱정은채의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손 the gues’측은 9 뜨겁고 화기애애한 현장 비하인드를 공개해 설렘 지수를 높였다.

손 the guest’는 한국 사회 곳곳에서 기이한 힘에 의해 벌어지는 범죄에 맞서는 영매와 사제형사의 이야기를 그린다분노로 가득 찬 사람들의 일그러진 마음속 어둠에 깃든 악령을 쫓는 한국형 리얼 엑소시즘 드라마다.

특히 한국드라마 역사상 최초로 시도하는 엑소시즘과 샤머니즘의 결합이 벌써부터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는 것여기에 독보적인 연출력으로 드라마 장르물의 퀄리티를 한 단계 높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김홍선 감독이 연출을 맡아 작품을 향한 기대감을 더한다.

손 the guest’만의 차별화된 완성도와 재미를 기대케 하는 핵심축은 악령을 알아보는 영매 윤화평(김동욱 분)악령을 쫓는 구마사제 최윤(김재욱 분)악령을 믿지 않는 형사 강길영(정은채 분).  세 사람은 각각 샤머니즘과 엑소시즘 그리고 평범한 세계를 대표하며 독보적인 시너지로 손 the guest’의 분위기를 설명한다.

공개된 촬영 현장에서 가장 돋보이는 부분은 세 배우의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케미다독창적인 세계관을 완성한 손 the guest’는 가장 한국적이고 사실적인 공포로 안방을 압도할 예정이다날 선 긴장감과 숨 막히는 촬영 속에서도 현장은 그야말로 웃음꽃이 만발한다김동욱과 김재욱은 촬영이 잠시라도 쉬는 틈이 생기면 나란히 앉아 캐릭터와 연기에 대한 이야기꽃을 피운다캐릭터의 무게감을 내려놓고 환한 미소로 대화를 나누는 동갑내기 투욱 케미는 보는 이들마저 미소 짓게 한다촬영장을 밝히는 정은채의 살가운 미소도 훈훈하고 따뜻하다또래 배우들이 극의 주축이 된 만큼 끊임없이 고민하고 대화를 나누며 완벽한 호흡을 맞춰나가고 있다고.

촬영이 시작되면 금세 캐릭터에 몰입하는 에너지는 현장을 뜨겁게 달군다김홍선 감독과 대화를 나누며 사소한 소품까지 꼼꼼히 챙기는 디테일한 김동욱과 촬영을 준비하는 동안 한순간도 대본에서 눈을 뗄 줄 모르는 김재욱의 차분한 카리스마촬영 직전까지 대사의 합을 맞춰보는 김동욱과 정은채의 열기가 이들이 보여줄 흡인력 높은 연기에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김동욱김재욱정은채는 한국형 리얼 엑소시즘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완성해야 하는 막중한 책임감 속에서도 완벽 그 이상의 활약을 펼치고 있다김홍선 감독은 세 배우가 시너지를 주고받는 모습은 현장에서 지켜보는 마음이 즐거울 정도라고 극찬했고 권소라서재원 작가 역시 사건에 감정을 녹여내는 어려운 연기를 세 배우가 완벽히 표현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손 the guest’는 오는 12 밤 11시 처음 방송 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