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환희 “내 삶의 이유”…벌써 7살 된 아들 향한 애정 과시

[텐아시아=우빈 기자]

배우 박환희와 아들 / 사진제공=박환희 인스타그램

배우 박환희가 아들을 “내 삶의 이유”라고 밝히며 사랑을 드러냈다.

박환희는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과 함께 찍은 예쁜 사진을 올리며 “올여름과 작년 겨울. 사진 찍히는 건 싫어하지만 찍는 건 나보다 더 잘 찍는 피카츄. ‘잘 나올 거야’라며 엄마를 안심시킬 줄도 아는 이제는 어느덧 일곱 살”이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그는 “너가 없었다면 아마 나도 없었을 거야. 사랑해. 내 삶의 이유”라고 말해 뭉클함을 자아냈다.

사진에는 뒷모습만으로 행복함을 알 수 있는 모자(母子)의 모습이 있어 훈훈함을 안겼다. 특히 박환희의 아들은 엄마를 닮아 청초한 얼굴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박환희는 2011년 래퍼 바스코와 결혼했지만 1년 3개월 만에 이혼 소식을 전했다. 슬하에 아들 한 명이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