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박성광X병아리 매니저, ‘환상의 짝꿍’ 변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MBC ‘전지적 참견 시점’

개그맨 박성광와 그의 매니저가 8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환상의 짝꿍’으로 변신했다.

박성광은 10년 만에 열리는 팬 미팅을 앞두고 팬들이 많이 오지 않을까 한숨을 쉬었다. 병아리 매니저로 알려진 박성광의 매니저는 박성광에게 자존감과 힘을 불어넣었다.

또 두 사람은 천원의 행복으로 유명한 생필품 매장에서 10년 만에 열리는 박성광의 팬 미팅을 앞두고 쇼핑을 했다.

매니저는 “저는 여기가 싸서”라며 평소 애용하는 곳임을 밝혔고 선물 준비를 착착 해나갔다. 두 사람은 공개된 사진처럼 바구니를 사이좋게 들고 매장 곳곳을 누비며 팬 선물을 준비했다.

특히 이 과정에서 박성광은 생필품 쇼핑에 열을 올려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