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희, “서영은, ‘금희’라는 이름 붙여주고 싶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은희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

가수 은희가 8일 오후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 서영은에게 “‘금희’라는 이름을 붙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은희는 이날 ‘전설’로 출연했다. 서영은의 노래를 감상한 은희는 “너무 설렜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 은희는 “‘꽃반지 끼고’는 국민학교 시절 제주에서 살았을 때 저를 지켜주던 급장(반장)이었던 친구를 그리워하며 쓴 노래다. 이 노래가 제 인생을 완전히 바꿔놨다”라고 덧붙여 설명했다.

은희는 김용진에게도 찬사를 보냈다. 김용진에게는 “팬이다. 앞으로 정말 불후의 명곡을 많이 남겨달라”고 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