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김윤아, 표정 부자로 ‘리액션 여왕’ 노린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윤아 / 사진제공=KBS 2TV ‘배틀트립’

가수 김윤아가 8일 방송될 KBS2 ‘배틀트립’에서 김윤아가 ‘리액션 여왕’ 자리를 노린다.

이날 ‘배틀트립’에서는 ‘부부가 떠나는 여행’을 주제로 개그맨 1호 부부 최양락·팽현숙, 만화 덕후 부부 김윤아·김형규가 출연한다. 앞서 방송된 최양락·팽현숙의 ‘발루 투어’에 이어, 이번 주에는 김윤아·김형규의 ‘만만투어’가 공개될 예정이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 김윤아는 기분이 느껴지는 듯한 다양한 표정으로 관심을 집중시킨다. 한 손을 볼에 댄 채 감격한 듯한 제스처를 취하는가 하면, 무언가를 먹고 기분이 한껏 좋아진 듯한 표정으로 시선을 강탈하고 있는 것. 이에 더해 또 다른 스틸 속에는 기대에 찬 눈망울로 김형규를 바라보고 있는 김윤아의 모습이 담겨있어 미소를 유발한다.

이는 여행 중인 김윤아의 모습으로, 그는 여행 내내 순간적인 자신의 기분을 솔직하게 표출해낼 예정이다. 특히 김윤아는 음식의 자태에 감격해 “영롱하여라~”라며 둠칫둠칫 어깨춤을 추기도 하고, 김형규의 말 한마디에 잔뜩 신이 나 발을 동동거리는 등 폭풍 리액션을 쏟아냈다는 후문이다. 이에 더해 김윤아는 자신의 곡을 직접 작사까지 하는 만큼 풍부한 표현력으로 자신의 기분을 표현하기에 이르렀다고 한다.

특히 김윤아의 아이처럼 해맑은 리액션은 동행한 스태프들까지 기분 좋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무엇보다 직접 여행을 설계한 김형규는 여행 코스마다 쏟아져 나오는 아내 김윤아의 리액션에 광대가 하늘까지 승천할 정도였다고. 리액션 여왕이라 해도 손색없을 김윤아의 다채로운 모습은 ‘배틀트립’은 8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