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티즈, 첫 팬미팅 종료…데뷔 임박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에이티즈 / 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신인 보이그룹 에이티즈(ATEEZ)가 지난 7일 방송된 Mnet ‘작전명 ATEEZ’에서 데뷔 전 첫 팬미팅을 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에이티즈는 퍼포먼스 영상 시리즈 중 하나인 ‘Outlet&Day ‘N’ Nite’으로 미니 팬미팅의 화려한 막을 올렸다.

에이티즈는 멤버 여상의 시그니처 인사를 패러디한 재치있는 개인별 인사로 개성을 뽐낸 후 에이티즈를 낱낱이 파헤치는 ‘자기소개서’ 코너를 했다.

에이티즈의 데뷔 앨범 수록곡 ‘해적왕’도 최초로 공개됐다. 여덟 명의 해적이 된 에이티즈는 세계적인 안무가 리에하타가 선물한 포인트 안무부터 라이브까지 선보였다.

홍중은 “데뷔를 앞둔 에이티즈가 세상으로 나아가는 신호탄 같은 곡이다”고 노래를 소개했고, 성화는 “첫 시작을 여러분과 함께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다. ‘다음에 또 봐’라는 말을 직접 할 수 있어서 행복하다”고 했다.

에이티즈는 현재 데뷔 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