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상’ 현빈이 연기하는 악역은 어떤 모습일까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현빈/ 사진제공=VAST

배우 현빈이 연기하는 악역은 어떤 모습일까.

소속사 VAST 엔터테인먼트는 7일 오전 공식 계정을 통해 현빈이 출연하는 영화 ‘협상’ 의 포스터 촬영장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현빈은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협상’ 에서 사상 최악의 인질범 ‘민태구’ 역을 맡아 데뷔 이후 처음으로 악역을 연기한다.

현빈은 매 작품 섬세하게 캐릭터를 분석하고 준비하는 배우로 익히 알려져 있다. 이번 영화 ‘협상’도 마찬가지. 현빈은 여러 인터뷰를 통해 ‘결이 다른 악역’의 모습을 위해 많은 고민을 했다고 밝힌 바 있다. 전형적인 악역의 모습에서 벗어나 캐릭터 그 자체를 표현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현장 스틸에서도 그런 흔적이 여실히 드러난다. 깊이 있는 특유의 눈빛과 살짝 풀어진 흰 셔츠, 가볍게 총을 쥔 손길에서 전형적인 악역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가 느껴진다. 한쪽으로 기대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에서는 어떤 사연이 있을지 궁금함 마저 자아낸다.

현빈은 9월 영화 ‘협상’ 에 이어 오는 10월에는 ‘창궐’로 관객을 만난다. 또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방송을 앞두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