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리보이, “‘쇼미7’ 꺼려하지 않는다…좋은 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스윙스,기리보이,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

왼쪽이 래퍼 기리보이. / 조준원 기자 wizard333@

래퍼 기리보이가 “‘쇼미더머니’를 꺼려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7일 오후 서울 영등포동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Mnet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이하 ‘쇼미7’) 제작발표회에서였다. 기리보이는 프로듀서로 이번 시즌에 참여했다.

기리보이는 “‘쇼미’는 좋은 쇼라고 생각한다. 꺼려하는 사람들도 그러지 말고 ‘쇼미’에 출연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제가 고등학교 때 힙합 들었을 때 제일 좋았던 순간이 이 형들(‘쇼미7’의 프로듀서들)이 같이 랩하는 것(을 듣는 것)이었다. 그것을 국내 힙합 팬으로 바라본 적이 있었다. 하나였던 적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금은 레이블이 많이 생기면서 분산됐는데 꺼려하지 말고 같이 모여서 작업하고 그만 싸우고 그랬으면 좋겠다. 이번에 그런 모습을 보여준 장면들이 많다”고 바랐다.

‘쇼미7’은 이날 오후 11시에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