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드 쿤스트, “‘쇼미’는 제게 도전…부정할 필요는 없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프로듀서 코드 쿤스트. / 조준원 기자 wizard333@

프로듀서 코드 쿤스트가 “도전하는 입장으로 출연했다”고 밝혔다.

7일 오후 서울 영등포동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Mnet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이하 ‘쇼미7’) 제작발표회에서였다.

코드 쿤스트는 프로듀서로 이번 시즌에 처음 참여했다.

그는 “시즌6까지 랩을 듣는 느낌이었다면 이번에는 음악을 듣는 기분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쇼미’를 싫어했던 사람들도 발전할 수 있는 기회로 삼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 저도 그렇게 기회삼아 나왔다. ‘쇼미’를 부정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팔로알토 형과 함께 출연하게 됐다. 좋은 음악으로 보답하겠다”고 했다.

‘쇼미7’은 이날 오후 11시에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