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댄싱하이’ 선미·트와이스 안무 만든 리아킴 “내 경쟁 코치는 위너 이승훈”

[텐아시아=우빈 기자]
리아킴,댄싱하이

안무가 리아킴이 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KBS아트홀에서 열린 KBS 예능 ‘댄싱하이’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이승현 기자 lsh87@

안무가 리아킴이 그룹 위너 이승훈을 ‘댄싱하이’ 내 경쟁자로 꼽았다.

KBS2 새 예능프로그램 ‘댄싱하이’가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KBS 아트홀에 열렸다. 행사에는 저스트절크, 리아킴, 이기광, 호야와 이승건PD가 참석했다.

리아킴은 이날 “이승훈 코치는 내가 가지고 있지 않은 부분을 가진 사람”이라며 “내가 안무나 퍼포먼스를 만드는 부분에선 경험을 많이 쌓아왔지만 이승훈 코치는 전략가의 기질이 있다. 내가 전략에는 부족하다고 생각해 경쟁자라고 말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팀에 소속된 친구들은 표정이나 캐릭터 같은 것들을 잘 표현하는 댄서다. 음악 하나에 표정이 바뀌고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친구들”이라며 “또 같은 장르를 추는 친구들로 구성하지 않았고 다른 분야에서 뽑았다. 아마 다양함에서 시너지를 발휘하는 팀이 되지 않을까한다”고 자신했다.

‘댄싱하이’는 오늘(7일) 밤 11시 처음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