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문세윤, 정해인과 의외의 친분 자랑 “초대해야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맛있는 녀석들’ 방송 화면/사진제공=코미디TV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 문세윤이 배우 정해인과의 에피소드를 전한다.

7일 방송될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문세윤이 배우 정해인과 주고받은 메시지를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 유민상은 게스트로 나왔던 배우들을 초대해 ‘배우 특집’을 기획하자고 제안했다. 이에 문세윤이 “해인이 불러야지”라며 정해인과의 친분을 자랑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그러나 유민상을 비롯한 김준현, 김민경은 문세윤과 정해인의 친분을 믿지 못한다는 반응을 보였다. 발끈한 문세윤은 정해인과 나눈 메시지를 보여줬다.

메시지에는 문세윤이 “요즘 잘 돼서 보기 좋다”고 하자, 정해인이 “우리 맛있는 거 먹으러 가요”라고 답장한 내용이 담겨 있었다. 문세윤은 “맛있는 녀석들 나오겠다는 뜻 아닙니까?”라며 정해인의 출연을 암시(?)했고 이 말을 들은 멤버들은 잔뜩 기대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 둘의 의외의 친목에 현장 스태프들도 모두 놀랐다.

문세윤과 정해인의 에피소드는 7일 오후 8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