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오루, 이영자·지석진 소속사와 전속계약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그룹 피에스타 출신 차오루. / 사진제공=아이오케이 컴퍼니

그룹 피에스타 출신 가수 차오루가 아이오케이 컴퍼니의 TN엔터사업부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아이오케이 컴퍼니 측은 7일 차오루와 계약 소식을 전하며 “차오루는 글로벌한 이미지와 솔직 담백한 입담, 톡톡 튀는 매력의 3박자를 두루 갖춘 누구도 따라 할 수 없는 독보적인 캐릭터를 가지고 있다. 그녀가 가진 재능이 빛을 발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012년 피에스타 멤버로 데뷔한 차오루는 MBC ‘라디오스타’, ‘우리 결혼했어요’ 등에서 엉뚱한 입담으로 주목 받았다. 최근에는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과 ‘백종원의 골목식당’에도 출연했다.

아이오케이컴퍼니 TN엔터사업부에는 이영자, 지석진, 김숙, 장윤정, 홍진경, 김광규, 문희준, 김지선, 붐, 최은경, 정지영, 홍지민, 김태훈, 이혜정, 안선영, 김나영, 김인석, 정주리, 황현희, 김소영, 김환, 이민웅, 유하나, 이우진, 장혜진, 신린아 등이 소속돼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