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장동건 조합 대박”… ‘창궐’, 전세계 팬들의 리얼한 반응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영화 ‘창궐’ 반응/ 사진제공=NEW

영화 ‘창궐’의 1차 포스터와 예고편이 공개됐다. 전 세계 관객들이 열띤 호흥을 보내고 있다.

‘창궐’은 산 자도 죽은 자도 아닌 ‘야귀(夜鬼)’가 창궐한 세상, 위기의 조선으로 돌아온 왕자 ‘이청'(현빈)과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절대악 ‘김자준'(장동건)의 혈투를 담은 액션블록버스터. 세계 4대륙 19개국에서 동시기에 개봉된다.

국내를 시작으로 미국, 오세아니아, 홍콩, 싱가포르 등 각국의 언어로 포스터가 공개되자 전세계 관객들이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지난 8월 27일 1차 예고편을 공개한 직후 국내 주요 포털사이트에서는 많이 본 클립 1위에 오르기도 해 영화를 향한 남다른 관심을 입증했다. 현재 400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중이다.

국내외 네티즌들은 “환상적이고 위엄 있는 비주얼”(트위터 LePoly****), “슈퍼스타 현빈이 스크린으로 돌아온다!”(트위터 peli****), “·”(페이스북 Hyera***), “긴박하고 긴장감 넘치네요. 빨리 봤으면”(페이스북 손미*), “다른 영화와는 차원이 다른 느낌. 내 모든 기대를 창궐에 쏟는다”(페이스북 유현*), “예고편만 봐도 액션감 대박”(네이버 acapricc****)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전세계의 관심을 증명하듯 글로벌 유튜버들도 ‘창궐’ 예고편에 대한 다양한 리액션을 보여주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한국 문화에 대한 다양한 반응을 업로드하며 인기를 얻고 있는 미국 유튜버 하이채드는 “온몸에 소름 돋았다”, “500년 전을 배경으로 하는데도 액션이 멋있고 신난다”, “검을 쓰는 액션이 정말 인상적이다”, “개봉하면 엄청날 것 같다” 등 극찬을 쏟아냈다.

이어 외국인들에게 한국 문화를 알리고 있는 유튜버 하와이쿤은 ‘창궐’ 예고편을 본 필리핀, 홍콩, 중국, 미국, 대만의 친구들의 반응을 알렸다. 외국 친구들은 “엄청 재미있어 보인다”, “히트칠 것 같다”, “총이 아닌 칼과 활을 사용한 액션이 멋있다”, “예고편만 봐도 이목을 끈다. 대박 날 것 같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공개된 1차 포스터와 예고편만으로도 전 세계인의 시선을 압도하고 있는 ‘창궐’은 10월 말에 개봉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