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강남, “지옥이에요”…에릭 잠버릇 폭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정글의 법칙 in 사바’ 방송 화면/사진제공=SBS

SBS ‘정글의 법칙 in 사바’에서 신화 에릭의 잠버릇이 깜짝 공개된다.

7일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사바’에서 강남은 신화 에릭의 잠버릇을 폭로한다. 강남은 정글에서의 첫날 밤을 보내고 아침 해가 뜨기도 전에 기상했다. “잘 잤냐”는 제작진의 질문에 강남은 잠을 설친 모습으로 “코 골고 이 가는 분이 있는데, 지옥이다”며 지난 밤의 악몽을 떠올렸다.

밤새 강남을 괴롭힌 범인은 다름 아닌 신화의 에릭. 하지만 ‘에릭은 코 고는 모습까지도 멋있다’고 전해져 잘생긴 외모와 쉽게 연상되지 않는 잠버릇이 도대체 어느 정도인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강남의 폭로를 알지 못한 채 일어난 에릭은 “못 잘 줄 알았는데 잘 잤다”며 해맑게 웃었다.

코를 골고 이를 갈아도 멋있다는 ‘퍼팩트맨’ 신화 에릭의 반전 잠버릇은 7일 오후 10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