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유람, MBC ‘나쁜 형사’ 출연…흥신소 운영자 ‘반지득’ 役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배유람/사진제공=비에스컴퍼니

배우 배유람이 MBC 새 월화드라마 ‘나쁜 형사’(극본 허준우, 강이헌 연출 김대진, 이동현)에 캐스팅됐다.

‘나쁜 형사’는 연쇄살인범보다 더 독한 형사와 연쇄살인범보다 더 위험한 사이코패스의 공조 수사를 그린 범죄 드라마다. 영국 BBC 드라마 ‘루터(Luther)’를 리메이크했다.

배유람은 극 중 뛰어난 IT 프로그래머 출신의 ‘반지득’ 역을 맡는다. 먹고 살기 위해 자신의 특기를 살려 흥신소를 운영하고 있는 인물. 우연한 사건으로 형사 신하균(우태석)과 인연을 맺으며 얽히게 된다.

배유람은 드라마 ‘군주-가면의 주인’에 출연했다. ‘이판사판’에서는 사이코패스 범죄자를, ‘언터처블’에서는 든든한 형사 캐릭터를 연기했다.

최근 재난액션 영화 ‘엑시트’에서 조정석의 사촌동생 ‘용민’역에 캐스팅된 배유람은 영화 ‘뺑반’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나쁜 형사’는 올 겨울 방송 예정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