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퍼센트, 멤버 혁진 부상에도 화려한 컴백 ‘완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그룹 백퍼센트가 지난 6일 Mnet 음악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에서 성공적인 컴백을 알렸다. 멤버 혁진의 부상에도 불구하고 완성도 높은 모습을 보여줬다.

컴백 준비 중 발목 부상을 입은 혁진은 이날 방송에서 의자에 앉아 신곡 ‘맘’을 불렀다. 아려한 표정 연기와 안정적인 가창력으로 호응을 얻었다.

멤버 록현과 종환, 찬용은 시작부터 역동적인 안무를 선사하며 팬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공식 팬카페를 통해 “혁진이 컴백 준비 중 발목 부상을 입었다. 발목인대파열로 당분간 안정을 취하는 것이 좋겠다는 진단 결과를 받아, 신곡 ‘맘’의 음악방송에서는 부득이하게 의자에 앉아 노래를 부른다”고 설명했다.

백퍼센트는 7일 오후 KBS2 ‘뮤직뱅크’에서 컴백 열기를 잇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