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람표 가을 발라드…오는 14일 신곡 ‘한 잔만 더 하면’ 발표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가수 박보람. / 사진제공=MMO엔터테인먼트

가수 박보람이 오는 14일 오후 6시 신곡 ‘한 잔만 더 하면’을 발표한다.

‘한 잔만 더 하면’은 알엔비 발라드 장르의 노래로 빈티지한 소리와 무게감이 느껴지는 흥겨운 멜로디, 섬세하면서도 애절한 박보람의 목소리가 어우러졌다. 무심하게 변해버린 연인에 대한 불안함을 ‘한 잔’이라는 테마로 풀어냈다.

소속사 측은 “박보람이 불안함 속 다양한 감정을 특유의 서정적인 음색으로 표현해 리스너들의 공감을 이끌어낼 전망”이라며 “한층 더 세련된 발라더 박보람의 매력을 선보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Mnet ‘슈퍼스타K2’ 출연을 통해 주목 받은 박보람은 2014년 솔로 가수로 정식 데뷔해 ‘예뻐졌다’, ‘연예할래’, ‘다이나믹 러브’ 등을 발표했다. 올해는 ‘애쓰지마요’, ‘괜찮을까’ 등 발라드 장르의 노래로 음원 차트에서 역주행하는 등 사랑받았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