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 현준, ‘기억 하리’ 종영..”과분한 사랑 감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밴드 아이즈 현준. / 사진제공=뮤직K 엔터테인먼트

투니버스 드라마 ‘기억, 하리’에 출연한 밴드 아이즈(IZ) 현준이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과분한 사랑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밝혔다.

현준은 ‘기억, 하리’에서 강림 역을 맡아 눈길을 끌었다. 그는 7일 소속사 뮤직K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잘 챙겨주신 제작진과 배우들에게 감사하다. 처음 도전한 연기여서 부족했지만, 강림으로 과분한 사랑을 받은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어 “잊지 못할 소중한 추억을 안고 간다. 앞으로는 아이즈 현준으로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기억, 하리’에서 현준은 차가운 표정과 말수가 적은 미스터리한 소년과 여주인공 하리 옆을 지키는 따뜻한 면을 모두 표현했다. 첫 도전이지만 안정적인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