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승조·린아, 결혼 4년 만에 득남 ‘부모 됐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배우 장승조 / 사진제공=네오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장승조, 린아 부부가 결혼 4년 만에 첫아들을 품에 안았다.

6일 장승조의 소속사 네오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린아는 지난 1일 가족들의 축복 속에서 첫아들을 낳았다. 린아는 현재 산후조리 중으로 장승조가 아이와 아내를 보살피고 있다고 전해졌다.

두 사람은 뮤지컬 ‘늑대의 유혹’으로 인연을 맺어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2014년 11월 백년가약을 올린 지 4년 만에 부모가 됐다.

장승조는 tvN 수목극 ‘아는 와이프’에서 윤종후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