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 “솔로 음반 준비에 압박감…‘맨붕’ 오기도”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현실남녀2’의 가수 청하. / 사진제공=MBN

가수 청하가 “솔로 음반을 준비하며 혼자서 해야 한다는 부담을 느꼈다”고 털어놨다.

오는 7일 방송되는 MBN ‘현실남녀2’는 ‘우정남녀’를 주제로 한 출연자들의 가평 여행기가 그려진다. 이들은 밤새 식도락과 수다를 즐기며 친목을 다졌다고 한다.

앞선 녹화에서 한은정은 “교외로 나오니 기분이 절로 좋아진다. 오늘 하루종일 함께 하면서 (서로에 대해) 모르는 점을 많이 알게 된 것 같다”고 말했다. 특히 막내인 청하를 가리키며 “잘 체하더라. 항상 소화제를 챙겨야겠다”고 덧붙였다.

청하는 솔로 음반을 작업 도중 느낀 압박감 때문이라고 답했다. “혼자서 해야 한다는 부담감과 함께 ‘멘붕’이 오기도 했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아직 예능 프로그램도 많이 어려운데 ‘현실남녀2’는 언니와 오빠들 덕분에 참 편하게 하고 있다”며 멤버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현실남녀2’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