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장혁 “오늘 컨디션 최고조” 기세등등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도시어부’ 이경규(위), 장혁(아래)/사진제공=채널A

채널A ‘도시어부’에서 장혁이 알래스카에서 3일 만에 능숙해진 낚시를 선보인다.

6일 방송되는 ‘도시어부’에서는 3일 차 알래스카 낚시에 나선 도시어부들과 게스트 장혁의 모습이 공개된다. 장혁은 누구보다 빠른 습득력을 보이며 “오늘 수심에는 바닥을 (미끼로) 치고 살짝 감아야 되나요? 오늘 정말 장난 아니게 잡을 것 같은데요?”라며 능숙해진 캐스팅을 자랑한다.

원조 어복황제 이경규는 지난 인천 편부터 계속 부진했던 성과를 반성하며 “미치도록 잡고 싶다. 오랜만에 배지 한 번 달아보자!”라며 황금배지를 쟁취하겠다는 의욕을 불태운다. 잠시 후 대물 입질을 온 이경규는 “내가 알래스카에 있는 걸 용왕님이 이제야 아셨구나!”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알래스카에서 황금배지를 놓고 숨막히는 대결을 펼친 배우 장혁과 도시어부들의 이야기는 6일 오후 11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